광고

시흥시, 제11회 지방자치단체 건강증진사업 성과대회 '최우수기관' 표창

시흥시 건강도시과 | 기사입력 2019/04/18 [11:38]

시흥시, 제11회 지방자치단체 건강증진사업 성과대회 '최우수기관' 표창

시흥시 건강도시과 | 입력 : 2019/04/18 [11:38]

시흥시가 보건복지부 주관 ‘2018년 지역사회 통합건강증진사업’ 평가 결과 건강증진사업 종합부문 ‘최우수’ 기관표창을 수상했다.

 

▲ 시흥시, 제11회 지방자치단체 건강증진사업 성과대회     © 컬쳐인

 

보건복지부가 전국 252개 보건소를 대상으로 2018년 지역사회 통합건강증진사업 계획, 운영성과와 우수사례를 종합하여 실시한 이번 평가에서 경기도 1위를 차지한 시흥시는 4월 16일 서울 종로구 AW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11회 지방자치단체 건강증진사업 성과대회에서 최우수기관 표창과 함께 1,350만원의 포상금을 받았다.

 

지역사회 통합건강증진사업은 지자체가 지역사회 주민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건강생활실천 및 만성질환 예방, 취약계층 건강관리를 목적으로 하는 사업을 통합해 지역특성 및 주민 수요에 맞게 기획ㆍ추진하는 사업이다.

 

시흥시는 금연과 운동, 영양, 치매관리, 방문 건강관리 등 11개 영역의  통합건강증진사업을 통해 맞춤형 건강증진과 건강환경 조성, 취약계층  건강관리 개선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으며, 8년 연속 수상하는 기염을 토했다.

 

▲ 최우수기관으로 표창을 받은 시흥시 보건소.     © 컬쳐인

 

특히, 시흥시는 심뇌혈관에 빨간 불이 켜진 한 개 마을을 선정, 혈색 도는 건강마을로의 회복을 위한 프로젝트를 실시했는데, 이는 다부문 협력, 건강활동가들의 생활주치의로의 영역 확대, 치료보다 생활 속 실천을 위한 인식개선 교육, 동네로 찾아간 선제적 대응 등 타시와 차별화된 사업내용으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박명희 시흥시보건소장은 “시민의 건강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주민들의 목소리에 더욱더 귀 기울이고, 건강도시 시흥에 적합한 다양한 건강정책을 펼치겠다”면서 모든 시정의 청렴한 보건서비스 약속과 함께 이번 수상의 공을 건강동아리와 시흥시민에게 돌렸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