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시승격 30주년 기념, 시흥시립소년소녀합창단 창단식

시흥시 문화예술과 | 기사입력 2019/05/13 [12:29]

시승격 30주년 기념, 시흥시립소년소녀합창단 창단식

시흥시 문화예술과 | 입력 : 2019/05/13 [12:29]

시흥시는 5월11일 오전 10시, 시청 늠내홀에서 시흥시립소년소녀합창단 창단식을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날 내빈 등 250여명이 참석해 시흥시립소년소녀합창단의 앞날을 축복했다. 

 

▲ 시흥시립소년소녀합창단 창단식     © 컬쳐인

 

올해 시 승격 30주년을 기념하여 창단된 시흥시립소년소녀합창단의 창단식에는 내빈 등 250여명이 참석했다.

 

‘크리아츠앙상블’의 공연으로 시작, 창단 경과 보고, 임병택 시장 기념사, 김태경 시의장 축사, 시흥시립합창단 축가, 시흥시립소년소녀합창단 공연 등으로 진행됐다. 특히 임병택 시장은 모든 단원에게 직접 축하 꽃다발을 건네며 단원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했다.

 

시흥시립소년소녀합창단은 지난 2월 지휘자와 단무장, 반주자를 공모로 선정했으며, 4월에는 45명의 합창단원을 선발했다. 단원은 시흥에 주민등록된 초등학교 3학년부터 중학교 3학년까지로 구성됐으며, 입단하면 고등학교 3학년까지 활동 가능하다. 연습은 매주 수요일과 토요일, 배곧에 위치한 비발디아트하우스 내 연습실에서 진행한다.

 

 

임병택 시장은 “시흥시승격 30주년을 기념해 시흥시립소년소녀합창단이 창단되는 만큼, 재능 있는 꿈나무 음악가들이 합창단 활동을 통해 개인적인 성장을 이루는 것은 물론 지역 문화예술 발전에도 기여하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위촉식에서 단원들을 대표해 위촉장을 받은 오소희 단원장(은행중3)은 “평소 노래하는 것을 좋아하는데, 시흥시소년소녀합창단원으로 활동하게 돼 영광”이라며 “앞으로 무대에서 공연할 일이 무척 기대된다”고 전했다.

 

시흥시립소년소녀합창단은 5월 16일 늠내홀에서 개최될 시흥시립합창단의 5월 기획공연 ‘색다른 클래식 여행’에 찬조출연한 후, 9월 6일 늠내홀에서 창단 공연을 가질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