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민」문정복 예비후보 캠프, '이길호 상임 공동선대위원장' 원팀 이뤄

김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20/03/20 [16:54]

「민」문정복 예비후보 캠프, '이길호 상임 공동선대위원장' 원팀 이뤄

김영주 기자 | 입력 : 2020/03/20 [16:54]

[제21대 국회의원선거] 더불어민주당 시흥(갑)지역 문정복 예비후보는 3월 20일 캠프사무실에서 '공천경선'을 한 이길호 예비후보와 만남을 갖고 '공동선대위원장'을 요청, 이 후보가 수락했다.

 

▲ 문정복, 이길호 예비후보가 원팀을 이뤘다.  © 컬쳐인

 

시흥(갑) 지역은 이길호, 문정복 예비후보간 정견발표와 정책공약 등을 가지고 선의의 경쟁을 벌여, 문정복 예비후보가 지난 5일 공천을 받게 됐다.

 

문정복 예비후보는 “그동안 고생많으셨다. 상임 공동선대위원장 직을 흔쾌히 수락해주셔서 죄송하고, 고맙고, 잘 부탁드린다. 제가 잘하겠다”는 말과 함께 “시흥(갑)은 모범경선 지역으로 올바른 정당 문화를 보여주었으며, 앞으로도 이러한 역사가 전통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길호 공동선대위원장은 “이번 선거를 반드시 이겨야 하는 역사적 사명이 있다. 승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나름대로 최선을 다했고, 응당 약속대로 해야 할 일이다. 부족한 부분은 채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문 후보에게 힘을 실어주었다.

 

한편 공동선대위원장에는 이길호 위원장을 비롯 김태경 시흥시의회 의장, 서기택 전 시흥(갑) 지역위원장이 맡게 됐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