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시흥시, ‘착한 임대인 운동’ 확산 독려한다

시흥시 기업지원과 | 기사입력 2020/04/20 [17:54]

시흥시, ‘착한 임대인 운동’ 확산 독려한다

시흥시 기업지원과 | 입력 : 2020/04/20 [17:54]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임차인들의 임대료를 깎아주는 ‘착한 임대인 운동’이 확산하는 가운데 시흥시가 착한 임대인 운동 확산을 독려하며, 관내 창업보육센터 입주기업 임대료를 지원하기로 했다.

 

시흥시에는 현재 1만2,000여개의 기업이 있으며 이중 65% 정도가 임대 기업인인 것으로 파악돼 코로나19로 기업경영에 큰 어려움이 있을 것으로 우려된다.

 

시흥시는 이에 따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창업보육센터 입주기업들의 경영위기 극복 지원을 위해 임대료를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시는 한국산업기술대학교, 경기과학기술대학교에서 운영 중인 창업보육센터 입주기업의 임대료 일부를 올 4월부터 12일까지 9개월간 지원할 예정이다. 총 70여개 입주 기업이 혜택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더불어 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관내 중소기업들이 매출하락, 원자재 수급 등으로 기업경영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점을 고려해 고통을 분담하고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방안의 하나로 ‘착한 임대인 운동’ 확산을 위해 노력한다는 방침이다.

 

위기 극복에 동참하는 착한 임대인 사례를 지속적으로 발굴ㆍ독려하고, 언론 홍보, 현수막 게시, 인센티브 제공 등을 통해 상생문화를 확산할 계획이다.

 

시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중소기업 긴급경영안정자금, 특례보증 확대 및 방역물품 지원을 추진하는 등 다양한 지원시책을 운영 중에 있다.

 

시관계자는 “착한 임대인 운동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들에게 큰 힘이 되었으면 한다”며 임대인들의 많은 동참을 호소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