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은행동, '시흥시 50만 대도시 진입’ 위한 홍보 캠페인 진행

은행동 행정복지센터 | 기사입력 2020/11/16 [16:44]

은행동, '시흥시 50만 대도시 진입’ 위한 홍보 캠페인 진행

은행동 행정복지센터 | 입력 : 2020/11/16 [16:44]

은행동 행정복지센터(동장 강동식)는 11월 10일 ‘시흥시 50만 대도시 진입’을 위한 전입신고 홍보 캠페인을 실시했다.

 

 

전입신고 홍보 캠페인은 은행동 직원과 통장협의회를 포함한 유관단체원 60여 명이 조를 나누어, 입주 예정 아파트에서 시민들에게 전입신고를 안내하는 한편, 관내 공동주택 게시판 등에 홍보물을 게시했다.

 

홍보 캠페인을 진행한 장대영 은행동 통장협의회 회장은 “적극적인 홍보로 시흥시가 50만 대도시로 진입할 수 있도록 통장협의회에서 적극적으로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강동식 은행동장은 “연내 50만 대도시 진입을 위해 홍보캠페인에 협조해준 유관단체원들께 감사드린다“며 ”오피스텔 등에서 전입 없이 실거주하고 있는 주민들을 대상으로 전입신고 방법 등을 안내해 올해 안에 시흥시가 50만 대도시로 진입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은행동은 인구는 11월 12일 5만 명을 돌파했다. 5만 인구 달성은 김아무개(남, 34)씨와 그 가족들이 전입신고를 하면서 이루어졌다. 은행동 행정복지센터 직원들은 5만명 기념으로 작은 화분을 선물하며 김 씨의 전입을 축하했다. 김 씨는 “뜻밖의 선물을 받게 되어 기쁘다”며, “행정복지센터 직원들께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전입신고는 새로운 거주지에 전입한 날부터 14일 이내에 주소지변경 및 등록하는 것으로, 새로운 거주지 관할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여 신고하거나, 정부24(www.gov.kr)를 통한 온라인 신고도 가능하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