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시흥경찰서, 주차사고 수사팀 신설

시흥경찰서 | 기사입력 2020/12/01 [10:38]

시흥경찰서, 주차사고 수사팀 신설

시흥경찰서 | 입력 : 2020/12/01 [10:38]

시흥경찰서(서장 김형섭)는 11월30일 교통사고 물피도주 사건을 전담하는 주차사고 수사팀 현판식을 진행했다.

 

물피도주란, 흔히 아파트 주차장 뺑소니로 불린다. 차량파손을 일으킨 뒤, 적절한 조치를 취하지 않고 현장을 떠나는 것을 말한다.

 

▲ 물피도주 사건 전담 수사팀, 현판식  © 컬쳐인

 

▲ 주차사고 전담팀.  © 컬쳐인


이날 현판식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에 따라 경찰서장, 경비교통과장, 교통조사계장, 팀장 등 관계자만 참석한 가운데 물피 도주사건 검거율을 높여 주민 만족도를 향상하자는데 공감대를 형성했다
 

시흥시 개발에 따른 인구 유입으로 교통량이 증가됨에 따라 물피 도주사건 신고 건수는 해마다 증가하고 있어 수사전담팀이 필요한 실정이었다. 향후 CCTV·블랙박스 녹화 자료 확보 등 적극적인 수사 및 전문성을 강화할 계획이다.
 

김형섭 경찰서장은 "주차사고 수사팀이 신설됨에 따라 적극적인 민원 대응과 신고 접수시 신속한 사건 처리로 시흥시민의 신뢰를 받을 수 있도록 고품격 치안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직원들에게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