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시흥에코센터, 공동기획전시 '지구별 친구들' 오픈

시흥시 환경정책과 | 기사입력 2021/01/19 [16:11]

시흥에코센터, 공동기획전시 '지구별 친구들' 오픈

시흥시 환경정책과 | 입력 : 2021/01/19 [16:11]

시흥에코센터 2층 아이마루와 유아교육실에서는 공동기획전시 <지구별 친구들>이 진행 중이다.

 

 

공동기획전시 <지구별 친구들>은 환경교육전시관네트워크(KEEF)가 공동으로 기획하고 제작해 순회하는 전시다. 공동제작의 형식을 통해 자원을 효율적으로 이용하고, 폐기물을 최소화하는 효과가 있다.

 

<지구별 친구들>은 체험형 전시로 제작돼 어린 아이들도 환경을 자연스럽게 접할 수 있다. 아이들에게 친숙한 펭귄과 북극곰 등 동물이 주인공으로 나오는 『쩌저적』, 『까만 코다』, 『북극곰 코다 호』의 그림책을 선정해 기후위기에 공감할 수 있는 이야기로 풀어냈다.

 

전시도 동화내용과 연계해 ‘환경을 지켜요!’, ‘북극곰을 지켜줘!’, ‘나를 찾아봐!’, ‘꼬마 펭귄이 여행한 곳을 찾아봐요’ 등과 같은 다양한 체험 공간으로 구성했다.

 

이외에도 동화책과 E-BOOK, 해당 그림책의 원화작품, 인형 극장 등 캐릭터를 활용한 풍부한 볼거리가 준비돼 있다.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지침에 따라 대면 전시 연계 프로그램은 운영하지 않으며, 2층 전시장 내에서 자율적으로 페이퍼 토이 만들기 체험이 가능하다.

 

또한, 시흥에코센터에서 운영하고 있는 유튜브 채널(https://www.youtube.com/channel/UCs2Tx9uf959QvH8Iv5Arwlg)에서 전시장 온라인 투어 및 쩌저적 펭귄 페이퍼 토이 만들기 영상을 시청할 수 있다.

 

시흥에코센터의 관계자는 “관람객들이 직접 전시에 참여하면서 기후위기의 심각성을 이해하고, 생태 환경 감수성을 일깨워 지구를 위한 실천에 한걸음 나아가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공동기획전시 <지구별 친구들>은 오는 2월 28일까지 운영하며, 센터 휴관인 월요일을 제외한 요일에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5시 30분까지 관람할 수 있다.

 

관련 문의는 시흥에코센터 홈페이지(https://sh-ecocenter.or.kr/exhibitions/658?page=)를 참고하거나, 유선(031-431-5005)으로 문의하면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