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초록우산 시흥다어울림아동센터, '아동권리옹호단_시흥’ 발대식

총 156명이 전국 8개 지역에서 활동…아동권리 침해 사례 개선부터 온라인 세이프티 활동 수행

초록우산 | 기사입력 2024/02/20 [19:22]

초록우산 시흥다어울림아동센터, '아동권리옹호단_시흥’ 발대식

총 156명이 전국 8개 지역에서 활동…아동권리 침해 사례 개선부터 온라인 세이프티 활동 수행

초록우산 | 입력 : 2024/02/20 [19:22]

아동복지전문기관 초록우산 시흥다어울림아동센터(소장 박원규)는 지난 17일 ‘2024 초록우산 아동권리옹호단_시흥’ 발대식을 진행했다.

 

 

‘초록우산 아동권리옹호단’은 지난해 창단한 초록우산의 아동참여조직으로 아동들이 권리 주체자로서 자신과 타인의 권리를 알고, 아동권리를 증진시키기 위해 법과 정책 개선 등을 목표로 다양한 활동을 수행한다.

 

서울부터 경기, 시흥, 부산, 대구, 대전 광주, 제주까지 8개 지역에서 총 156명의 아동들이 활동하며, 시흥 지역에서는 13명의 아동들이 1년간 아동옹호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특히 ‘제4회 대한민국 어린이대상’에서 아동권리 증진에 기여한 후보자 추천부터, 투표 참여 및 독려를 시작으로 전국 각지에서 아동권리가 침해된 사례를 살펴보고 이를 개선하기 위한 활동을 수행한다. 이와 함께 각종 디지털 폭력으로부터 아동 보호와 올바른 디지털 시민으로의 아동 성장을 목표로 ‘온라인 세이프티’ 활동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시흥다어울림아동센터 박원규 소장은 “아동권리의 보장은 그 당사자인 아동의 능동적인 참여가 있을 때 더욱 의미가 있다”며, “아동들이 권리주체자로서 자신들의 의견을 충분히 표현할 수 있도록 다양한 옹호활동을 전개하고, 그 과정에서 이주배경 아동의 의견도 함께 포함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종나미의 '도보여행'
권리와 책임 사이, 강아지들이 지켜야 할 준법의 책임은 과연 누가?
김종환의 '봄 여름 가을 겨울'
[포토] 빅.토.리.아
이민국의 '비움 그리고 사랑'
시흥시장은 시민에게 이익이 되는 결정을 하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