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국」시흥(을) 당원협의회, 김윤식 전 시흥시장 '국민의힙 입당설' 반발

김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24/02/26 [16:59]

「국」시흥(을) 당원협의회, 김윤식 전 시흥시장 '국민의힙 입당설' 반발

김영주 기자 | 입력 : 2024/02/26 [16:59]

 

▲ 국민의힘 장재철 시흥을 당협위원장의 출마기자회견 모습    ©컬쳐인

 

국민의힘 시흥(을) 당원협의회는 25일 오후 보도자료를 통해 김윤식 전 시흥시장의 ‘국민의힘 입당설’과 관련한 입장을 발표했다.

 

시흥(을)당원협의회는 ‘시흥‘을’지역 후보 공천과 관련하여 민주당 김윤식 전 시흥시장이 국민의 힘에 입당하여 후보로 출마한다는 설에 대하여 심히 우려를 표하며, 사실여부를 떠나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밝혔다.

 

현재 국민의힘 시흥‘을’지역은 후보자 단독 신청(장재철 전 당협위원장)지역으로 공천작업이 진행중인 가운데, 중앙당에서 현재도 민주당 당원이며, 민주당 경선에 참여하고자 했던 사람을 영입선상에 두고 있다는 소문은 사실여부를 떠나 있을 수 없는 일이라는 것이다.

 

관련하여 시흥(을)당원협의회 측은 김윤식 전 시장은 전형적인 586운동권 정치인으로, 시장 재직시절 박근혜 대통령 탁핵 시위 광화문 집회에 참석하며 페이스북에 올리는 등 강성이자 골수 민주당원이라고 지적했다.

 

관련하여 "시흥(을) 후보는 지난 20년간 활동해온 민주당 조정식 의원의 군림을 깨고, 22대 총선에서 국민의힘과 시흥시민의 승리를 위해 노력해온 장재철 전 당협위원장이 그 적임자”라고 강조했다. 

 

한편 국민의힘 시흥(을)지역에 장재철 전 당협위원장이 단독으로 공천을 신청한 가운데, 김윤식 전 시흥시장이 국민의힘 입당을 앞두고 있어 지역정가는 초긴장 상태이다. 여기에 민주당 또한 5선 조정식 국회의원과 김봉호 변호사간 ‘단수, 경선’ 여부의 판가름이 이번주 발표될 예정이어서 이또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종나미의 '도보여행'
권리와 책임 사이, 강아지들이 지켜야 할 준법의 책임은 과연 누가?
김종환의 '봄 여름 가을 겨울'
[포토] 빅.토.리.아
이민국의 '비움 그리고 사랑'
시흥시장은 시민에게 이익이 되는 결정을 하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