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태시민 프로젝트 ‘경기도 생태텃논’ 참가자 모집

수확쌀 20kg 제공 및 생태프로그램 참여 기회 부여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 | 기사입력 2018/05/02 [22:38]

생태시민 프로젝트 ‘경기도 생태텃논’ 참가자 모집

수확쌀 20kg 제공 및 생태프로그램 참여 기회 부여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 | 입력 : 2018/05/02 [22:38]

경기도와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이하 유통원)은 ‘경기도 생태텃논’ 참가자를 오는 1일부터 13일까지 모집한다.


올해 2년째를 맞은 공유 쌀 농업 프로그램 ‘생태텃논’은 올해 2개소가 추가돼 총 75구좌로 확대된다.


‘생태텃논’은 농가가 논을 소비자에게 분양하고 생산된 쌀은 소비자가 수확하는 프로그램이다. 다양해진 먹거리와 식습관의 변화로 쌀 소비량이 줄고 공급은 과잉되면서 농가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마련됐다. 


농가는 분양대금을 통해 부가가치의 상승효과를 제공받고 소비자는 건강한 쌀의 수확과 다양한 논 생태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논과 쌀의 소중함을 배울 수 있다.


분양대금을 납입한 참여자는 수확쌀 약 20kg을 제공 받으며 모내기, 벼베기 등 경작활동과 생태체험프로그램 참여기회도 부여된다. 분양비는 양평 1구좌당 10만원, 수원 1구좌당 15만원이다.


생태체험프로그램은 1구좌당 4인까지 참여할 수 있으며 5월부터 10월말까지 쌀 수확, 논생태 관찰, 놀이, 교육 등을 체험할 수 있다.


경기도는 생태 텃논 프로젝트를 통해 쌀농가의 소득 다변화와 함께 쌀에 대한 시민들의 인식 전환을 통해 농가의 소비확대를 기대하고 있다. 또한 경기도는 생태텃논 프로그램의 확대를 위해 생태교육프로그램의 개발과 생태텃논 운영자 매뉴얼을 개발할 예정이다.


생태텃논 참여는 5월 1일부터 13일까지 선착순 분양하며, 자세한 사항은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 홈페이지(http://greencafe.gg.go.kr)에서 볼 수 있다. 문의사항은 031-250-2784로 전화하면 된다.


서재형 경기농식품유통진흥장은 “경기도 생태텃논 사업을 통해 논을 다각도로 활용하여 경기미 인지도 상승 및 소비촉진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