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일시장 맞춤형정비사업’ 준공 기념식

도일, 그 새로운 이야기의 시작

시흥시 도시재생과 | 기사입력 2018/10/02 [17:40]

‘도일시장 맞춤형정비사업’ 준공 기념식

도일, 그 새로운 이야기의 시작

시흥시 도시재생과 | 입력 : 2018/10/02 [17:40]

 

▲ 도일, 그 새로운 이야기의 시작     © 컬쳐인

 

시흥시는 9월28일 거모동 도일시장 일원에서 도일시장 맞춤형정비사업 준공 기념식(부제 ‘도일, 그 새로운 이야기의 시작’)을 개최했다.

기념식은 도일시장 맞춤형정비사업이 마무리됨에 따라 2015년부터 2018년까지의 사업추진 경과보고 및 소회의 자리를 마련하고자 주민협의체, 상인회, 주민들이 함께 준비했다.

거모동 도일시장 일원은 2011년 주택재개발사업으로 시작하여 2012년에 주거환경관리사업으로 사업방식을 전환했다.

이후 2013년~2014년도에는 ‘희망마을만들기’ 사업을 통해 활성화를 위한 노력을 했다. 2015년부터는 국토부 ‘도시활력증진지역 개발사업’지로 선정되어 총 사업비 32억원을 투자하여 올해까지 그 사업을 진행했다.

‘도일시장 맞춤형정비사업’은 공동체 활성화 및 주민역량 강화를 위한 프로그램 등을 운영했으며 경관개선사업, 기반시설 정비를 통해 주거환경개선 및 시장 활성화를 도모했다.

시 관계자는 “사업은 올해로 마무리 되지만 도일시장 활성화를 위한 노력은 이제부터 시작이다”라며 “그 새로운 이야기의 시작을 응원하며 시에서 지원할 수 있는 부분은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도일시장은 지난 1월 전통시장(재래시장)으로 지정됐으며, 도일시장 상인회 재구성을 통해 시장 활성화를 위한 아낌없는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