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제26회 물왕예술제, 시 전역에서 '파격' 주제로 개최

시흥시 문화예술과 | 기사입력 2019/04/10 [19:05]

제26회 물왕예술제, 시 전역에서 '파격' 주제로 개최

시흥시 문화예술과 | 입력 : 2019/04/10 [19:05]

시흥시가 오는 5월 15일부터 19일까지 시 전역에서 제26회 물왕예술제를 연다.

 

▲ 제25회 물왕예술제     ©컬쳐인


이번 축제는 ABC행복  학습타운, 목감도서관, 정왕동 3UP 플래너, 오이도 조가비공원 등에서 장르에 맞춰 동시다발적으로 개최된다.


물왕예술제는 호조벌에 농업용수를 대는 물왕저수지의 위상을 ‘시흥 생명의 젖줄’로 해석해 시흥예술제를 ‘물왕예술제’로 명명한 이래 줄곧 시흥예술의 발원지 역할을 해왔다.


올해로 제26회를 맞는 물왕예술제는 또 한 번의 새로운 도약을 꿈꾸며, 봄의 한 가운데 아름다운 꽃을 피우기 위한 예술가들의 몸부림으로 시 전체를 뜨겁게 달구고 있다.


예술제의 주관을 맡고 있는 시흥 예총(회장 최찬희)은  이번 물왕예술제는 예술가에게는 창작에 대한 열정에 불을 지피고 시민들에게는 완성도 높은 뜨거운 축제 마당을 제공하겠다는 목표를 세웠다.


이에 따라 주제를 ‘파격’으로 정해 새로움에 목말라 있는 시민들에게 신선한 작품세계를 제공하기 위해 바쁘게 움직이고 있다.


예술가별로 다양하게 해석된 주제는 축제 공간의 다양성으로도 표현해 ABC행복  학습타운, 목감도서관, 정왕동 3UP 플래너, 오이도 조가비공원 등 축제 공간도 다각화한다.


작품의 내용과 형식, 크기에 맞춰 특성을 최대화 할 수 있는 곳을 선택하여 밀집상가 골목, 시장, 공원 등을 활용한 버스킹, 게릴라공연을 통해 축제 공간의 확장도 시도할 예정이다.


또한 평소 예술 문화로부터 소외된 지역과 시민을 위해 찾아가는 예술의 형식을 도입하는 등 예술가와 시민 사이의 거리를 점점 좁혀가고 있는 현대 예술축제의 특성을 실현하기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더불어 이번 물왕예술제는 시민들의 적극적 참여를 기다리는 작품 활동들이 다양하게 준비돼 있다. 


‘24시간 릴레이 낭독회’, ‘모두가 연주자’, ‘나도 시인’ 등 시민 스스로 예술 창조자로서의 역량을 실험하고 즐길 수 있으며,  백일장, 사생대회, 휘호대회,  가족사진촬영, 청소년아트페스티벌, 성인아트페스티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시민의  참여를 기다리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