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이재정 교육감, “존엄‧정의‧평화 실현으로 혐오없는 학교 만들 것”

'인권존중 학교를 위한 혐오표현 대응 공동 선언식' 참석

경기도 교육청 | 기사입력 2019/11/18 [20:41]

이재정 교육감, “존엄‧정의‧평화 실현으로 혐오없는 학교 만들 것”

'인권존중 학교를 위한 혐오표현 대응 공동 선언식' 참석

경기도 교육청 | 입력 : 2019/11/18 [20:41]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이 11월15일 서울 코리아나 호텔에서 열린 ‘인권존중 학교를 위한 혐오표현 대응 공동 선언식’에 참석해 혐오표현 예방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 ‘인권존중 학교를 위한 혐오표현 대응 공동 선언식’ 참석     © 컬쳐인

 

이 선언식은 국가인권위원회가 인권존중 학교를 위해 경기 ․ 서울 ․ 광주 ․ 전북교육청과 공동으로 혐오표현에 대응하기 위해 마련됐다.

 

선언식에서는 국가인권위원회 최영애 위원장이 ‘학교안 인권존중 문화 확산’이라는 선언의 취지를 밝히고, 4개 시도교육감이 혐오표현에 대해 적극 대응하고 안전한 학교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이 교육감은 ‘경기교육은 존엄․정의․평화의 가치를 실현하여 편견․차별․ 혐오가 없는 학교 문화를 만들어 가겠다’고 혐오표현 대응메시지를 작성했다.

 

이어, “경기교육이 다양한 인간 삶과 개인의 존엄성 살릴 수 있는 길을 찾기 위해‘세계시민교과서’를 만들었다”면서, “교육활동을 통해 제도의 변화보다 중요한 문화의 변화를 이끌어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교육청을 비롯한 4개 교육청은 향후 국가인권위원회와 함께 ‘학교 내 혐오표현 대응을 위한 안내자료’를 개발‧제작할 계획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