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사회적기업 새누리기획, 은행동에 후원금 지정기탁

은행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 기사입력 2020/01/10 [04:27]

사회적기업 새누리기획, 은행동에 후원금 지정기탁

은행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 입력 : 2020/01/10 [04:27]

사회적기업인 새누리기획이 은행동지역 독거노인을 위한 ‘사랑의 후원금’ 100만원을 1%복지재단을 통해 은행동지역보장협의체에 지정 기탁했다.

 

▲ 사회적기업 새누리기획, 은행동에 후원금 지정기탁     © 컬쳐인

 

사회적기업인 새누리기획이 은행동지역 독거노인을 위한 ‘사랑의 후원금’ 100만원을 전달했다.

 

새누리기획사회적협동조합은 발달장애인을 둔 학부모들과 후원자가 모여 만든 사업체다. 이익창출보다 장애인 고용, 일자리 창출을 최우선의 목적으로 운영되고 있으며, 각종 판촉물을 주문 제작·인쇄하는 곳이다.

 

15명의 직원 중 9명이 장애인으로 ‘장애인 고용 50%’이상을 실천하는 사업장이다. 고된 작업의 결과로 얻어진 이윤의 일정 부분은 1% 복지재단에 지정 기탁해 장애인 친구들의 프로그램 활동비로 지원하고 있다.

 

김범수 새누리기획 대표는 “은행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의 역할이나 활동이 새누리기획 사회적협동조합 설립 목적과도 상통하는 것 같아 기부를 결심하게 됐다”며, “관내 독거노인을 위해 사용해주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날 후원금은 시흥시1%복지재단을 통해 은행동 내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독거노인 등 저소득층을 위해 복지활동을 꾸준히 펼치고 있는 ‘은행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로 기탁돼 관내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