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경기도교육청, 그린스마트미래학교추진단 신설

도내 40년 이상 노후 학교 건물 대상, 2025년까지 사업 추진

경기도교육청 | 기사입력 2021/03/31 [17:08]

경기도교육청, 그린스마트미래학교추진단 신설

도내 40년 이상 노후 학교 건물 대상, 2025년까지 사업 추진

경기도교육청 | 입력 : 2021/03/31 [17:08]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은 미래형 학습 환경 조성을 위해 ‘그린스마트미래학교추진단’(단장 이헌주)을 4월1일 신설한다고 밝혔다.

 

추진단은 도교육청 행정국 내 단독 기구로 설치되며 그린스마트기획담당, 그린스마트시설1담당, 그린스마트시설2담당 등 3개 팀으로 구성된다.

 

그린스마트미래학교 사업은 40년 이상 노후 학교를 디지털·친환경 기반의 첨단학교로 바꿔 다양한 미래형 교수학습을 실현할 수 있는 학교로 전환하기 위한 사업이다.

 

추진단은 2030 경기 미래교육을 위해 학생이 함께 만들어가는 그린스마트미래학교 구축을 목표로 ▲공간혁신, ▲그린학교, ▲스마트교실, ▲학교 복합화 사업을 추진하고 지원할 예정이다.

 

도교육청은 2025년까지 도내 40년 이상 노후 학교 건물 382동에 총 2조 4,900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그린스마트미래학교 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특히, 도교육청은 혁신교육3.0, 고교학점제, 자유학기제 등 경기 교육정책과 연계해 학생들의 진로 탐색과 학습 활동을 지원할 수 있는 공간과 광장 등을 조성할 계획이다.

 

도교육청 이헌주 그린스마트미래학교 단장은 “도내 각기 다른 지역·학교 여건과 현장 의견을 반영해 저마다 특색 있는 미래 학교 공간을 만들어 나갈 계획”이라며 “학교의 모든 공간이 배움과 성장의 공간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