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새해부터 1%재단에 전달되는 후원릴레이

시흥시1%복지재단 | 기사입력 2022/01/13 [23:43]

새해부터 1%재단에 전달되는 후원릴레이

시흥시1%복지재단 | 입력 : 2022/01/13 [23:43]

   에트라움어린이집, 찾아가는 모금릴레이 모금액 전달

 

 

에트라움어린이집(원장 문진순)에서 신청하면 직접 찾아가서 모금함을 전달하여 모금된 모금액을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하는 모금 캠페인 ‘찾아가는 모금릴레이’에 참여하여 모금된 모금액 716,000원을 시흥시1%복지재단(이사장 성낙헌)에 기부하는 전달식을 진행했다.

 

이번에 전달한 후원금은 에트라움어린이집 소속 원아들과 학부모, 선생님들이 마음을 모아 전달한 것으로, 관내 소외계층을 위한 생계비, 의료비, 간병비 등으로 사용할 예정이다.

 

전달식에 참석한 문진순 원장은 “원아들과 학부모님, 선생님들이 모두 함께하는 모금이었기에 어떠한 모금보다 뜻 깊게 생각한다. 시흥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을 돕게 되어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시립은계우미린레이크어린이집, 사랑의 저금통 모금액 전달

 

 

1월 7일 시립은계우미린레이크어린이집(원장 채순미)에서 사랑의 저금통 모금액 523,590원을 기부하는 전달식을 진행했다.

 

이번에 전달한 후원금은 시립은계우미린레이크어린이집 소속 원아들과 학부모, 선생님들이 마음을 모아 저금통을 전달한 것으로, 본 재단 생계비, 의료비, 간병비 등으로 사용할 예정이다.

 

전달식에 참석한 채순미 원장은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모두 한마음으로 따뜻한 나눔을 실천하게 되어 기쁘다. 아이들도 나눔의 즐거움을 알게 되는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에 1%재단 장길성 과장은 “이웃을 돕고자 마음을 모아준 원아들과 학부모님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라고 뜻을 전했다.

 

   시립매화어린이집, 이웃들을 위한 사랑의 저금통 모금액 및 바자회 수익금 전달

 

 

1월 10일 시립매화어린이집(원장 김명희)에서 사랑의 저금통 모금액 412,860원과 바자회 수익금 783,000원을 기부했다.

 

이번에 전달한 후원금은 시립매화어린이집에서 진행한 사랑의 바자회 수익금과 소속 원아들, 학부모, 선생님들이 이웃들을 위해 저금통 채워 함께 전달한 것으로 관내 소외계층을 위한 생계비, 의료비, 검진비 등으로 사용할 예정이다.

 

전달식에 참석한 김명희 원장은 “저금통을 채우면서 아이들과 함께 나눔이란 무엇인지 이야기 해볼 수 있는 뜻 깊은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엠케이프리시젼(주), 사랑의 후원금 5,000,000원 전달

 

 

1월 10일 엠케이프리시젼(주)(대표 민병광)에서 사랑의 후원금 5.000,000원을 시흥시1%복지재단에 기부했다.

 

엠케이프리시젼(주)는 2004년 설립하여 세계 제일의 최첨단 반도체 장비와 대한민국 산업의 일축인 주요 산업용 장비 내 핵심 부품인 MFC를 국내 독자적인 기술력으로 체계적이고 전문적으로 개발, 제조, 공급함으로써 대한민국 산업발전과 더불어 지속적인 성장을 거듭하고 있다. 전달한 후원금은 시흥시처음처럼봉사회와 신현동행정복지센터를 통해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전달식에 참석한 직원은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따뜻한 마음을 전달하게 되어 기쁘다. 앞으로도 지역의 이웃들과 함께하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에 1%재단 천숙향 사무국장은 “따뜻한 마음이 담긴 후원금을 전달해주셔서 감사하다. 후원에 참여해주신 마음을 담아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잘 전달하도록 하겠다.”라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한편 시흥시1%복지재단은 시흥시민의 후원금품을 접수하여 관내 저소득 소외계층을 돕는 사업을 활발히 펼치고 있다. 기부 참여 희망시 031) 435-2351로 언제라도 접수가 가능하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